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우리 함께 호오포노포노 ウニヒピリのおしゃべり [판미동]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우리 함께 호오포노포노 ウニヒピリのおしゃべり [판미동]
소비자가 13,800원
판매가 12,420원
배송비 2,75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우리 함께 호오포노포노 ウニヒピリのおしゃべり [판미동] 수량증가 수량감소 1242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요시모토 바나나,타이라 아이린 (지은이),김난주 (옮긴이) 판미동 2021-03-24

양장본 264쪽 120*170mm 148g ISBN : 9791158887339




요시모토 바나나와 함께 배우는

하와이의 심리치유법 ‘호오포노포노’


상처받고 움츠러든 내면아이를 돌보며

나다운 삶, 나를 사랑하는 삶에 다가가기




책소개


“나의 진심을 다른 누구보다

자기 자신이 잘 알아야 할 필요가 있어요.

자기와의 대화 시간이 많으면 많을수록,

자기와 이어지기 쉽죠.”


“이 순간 ‘진정한 나’로 사는 것이

얼마나 귀중한 일인지,

그걸 깨달아야 해요.”


소설가 요시모토 바나나와 타이라 아이린이 하와이의 전통적인 심리치유법 ‘호오포노포노(Ho’oponopono)’를 일상에 접목해 ‘진정한 나’를 찾을 수 있도록 알려 주는 『우리 함께 호오포노포노』가 판미동에서 출간되었다. ‘호오포노포노’는 ‘잘못을 고친다.’는 뜻의 하와이 말로, 불균형을 바로잡아 원래의 완벽한 균형을 되찾는, 하와이에 고대로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셀프 치유법이다.

데뷔작 『키친』부터 근작 『새들』까지, 평범한 사람들의 치유와 성장의 이야기를 소설로 담아 온 소설가 요시모토 바나나가 오래전부터 자신을 돌보기 위해 택한 방법이 바로 ‘호오포노포노’다. 어릴 때 내면아이의 존재를 알아차렸던 요시모토 바나나는 현실적인 사람이 되기 위해 내면아이의 목소리를 억누르려고 노력하면서 점차 자신감을 잃어버렸다. 하지만 호오포노포노를 만나 내면아이를 돌보는 구체적인 방법을 배운 후, 소설을 쓰는 일을 긍정할 수 있었으며, 자신감을 되찾는 등 아주 많이 변할 수 있었다고 고백한다. 이렇듯 ‘치유의 열쇠’는 방대한 기억들이 저장되어 있는 내면아이(우니히피리)의 진심을 이해하고 받아들이는 과정에 있다.

『우리 함께 호오포노포노』는 긴 시간 동안 호오포노포노를 실천해 온 저자들이 일, 감정, 꿈, 관계 등 다양한 주제로 대화를 나누며, 구체적인 장면들에서 ‘나’를 잃지 않을 수 있는 법을 짚어 주는 책이다. 내면아이를 형상화한 요시모토 바나나의 단편소설과 다채로운 대담이 담긴 이 책이 독자들에게 삶의 답답한 면들을 정돈하고 진정한 자신을 찾아갈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치유의 소설가’ 요시모토 바나나가 알려 주는 마음 치유법

맞지 않는 옷을 입은 것처럼 삶이 불편하게 느껴질 때, 다른 사람과의 관계에서 별다른 이유 없이 위축될 때, 정말 원하는 일을 하고 있지 않다는 생각이 들 때……. 호오포노포노에서는 그때가 바로 원점으로 돌아가 내가 진정으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생각해 봐야 할 시점이라고 말한다. ‘자기와의 대화’를 통해 자신의 진심을 알아주는 작업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요시모토 바나나는 진심을 외면하거나 억누르지 않고, 매 순간 단지 ‘알아차리기만’ 해도 스트레스를 줄이고 자신의 감정을 소중히 여길 수 있다고 강조한다. 더불어 자신의 진심을 알아차리는 타이밍, 매 순간 선을 넘지 않기 위한 마음가짐 등 다양한 일화들을 보여 주며 언제나 ‘자기와 모순을 일으키지 않는 삶’을 잊지 않도록 일깨워 준다.


‘생각의 버릇’을 끊고 ‘나다운 삶’에 가까워지는 자존감의 비밀

호오포노포노는 내면에 쌓인 기억을 ‘정화’하여 삶의 균형을 잡아가는 마음의 훈련이다. 요시모토 바나나는 이때의 ‘기억’을 ‘생각의 버릇’이라고 설명하며, 은연중에 갖고 있던 생각들이 가족, 인간관계, 직장, 돈과의 관계, 말투나 습관까지 영향을 끼친다고 진단한다. 이러한 생각의 버릇을 계속 지워 나가다 보면 삶에서 불필요한 것이 제거되고 자유로워질 수 있기 때문이다. ‘나는 부정적인 사람이야.’ ‘지금 당장 여행을 떠날 순 없어.’ ‘나는 그 일과 어울리지 않아.’ 등 나도 모르게 스스로에게 강요한 상식이나 생각의 버릇을 정리하는 작업은 삶의 모든 영역에 적용할 수 있다. 책에서는 일과 삶의 균형을 찾는 법, 솔직하고 편안한 관계를 만드는 법, 내게 어울리는 파트너를 알아보는 법 등 다양한 영역을 아울러 튼튼한 자존감을 만들 수 있게 해 준다.


목차


요시모토 바나나 단편소설 <우니히피리, 내 안의 어린아이>

들어가면서_타이라 아이린

호오포노포노란?

두 사람의 지금까지, 그리고 현재의 생활


▷ 1장 삶이 쉬워지는 비법


우니히피리와의 대화

우니히피리의 목소리를 듣는 타이밍

영감과 미세한 조정

‘뭔가가 다르다.’는 걸 느끼는 힘

자기 페이스로 살아가려면?

즐거움에 대한 집착

고독과 외로움의 이유

자기를 모르면 즐길 수 없다

‘축’이 있나요?

어떤 삶의 양식을 선택할 것인가?

다른 걸 하지 않는다

‘기억’이란 ‘생각의 버릇’

자기를 믿을 것


▷ 2장 나다운 일과 삶


즐거움을 센서로 삼는다

‘틀’이 최대의 적

현실 속에 답이 있다

‘동경’을 정화하면 틀이 확대된다

‘나의 평화’란?

설정을 전환한다

부모의 영향에 따른 틀

활약할 수 있는 장소는 어디?

각기 다른 인생

어떻게 하면 괜찮을 수 있을까?

무라카미 하루키 선생님과 모리 히로시 선생님

흐름을 본다


▷3장 삶이 어려운 이유


우주의 법칙

노이즈를 줄인다

원활하게 진행되지 않을 때

이 나라는 살기 어렵다?

보이지 않는 구속

깎여 나간 본능

우니히피리를 돌보고 사랑한다

본능을 잊지 않는다

아이들을 소중하게


▷ 4장 모순 없는 삶


자기를 정립한다

거짓과 가식이 없는 관계

솔직하다는 것

자기 안에 불성실함이 없을 것

작은 거짓과 심술을 제거한다

흔적을 남기지 않는다


▷ 5장 진정한 자기를 살기 위해


인간관계를 키우는 법

마음을 새로이 하는 법

파트너를 알아보는 법

이별의 각오

삶이 쉬워지는 올바른 방향


나오면서_요시모토 바나나



저자소개


요시모토 바나나 (吉本ばなな) (지은이) 


1964년 도쿄에서 태어났고, 니혼대학 예술학부 문예학과를 졸업했다. 1987년 데뷔한 이래 ‘가이엔 신인 문학상’, ‘이즈미 교카상’, ‘야마모토 슈고로상’, ‘카프리상’ 등의 여러 문학상을 수상하면서 일본 현대 문학의 대표적인 작가로 꼽히고 있다. 특히 1988년에 출간된 『키친』은 지금까지 200만 부가 넘게 판매되었으며, 미국,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등 전 세계 30여 개국에서 번역되어 바나나에게 세계적인 명성을 안겨 주었다. 열대 지방에서만 피는 붉은 바나나 꽃을 좋아하여 ‘바나나’라는 성별 불명, 국적 불명의 필명을 생각해 냈다고 하는 그는 일본뿐 아니라 전 세계에 수많은 열성적인 팬들을 두고 있다.

최근 작품으로는 『애처롭고, 그리고 행복한 타피오카의 꿈』,『후키아게 기담』 등이 있다. 

수상 : 2004년 일본 서점대상, 2000년 도우마고 문학상, 1999년 이탈리아 은빛마스크상, 1996년 이탈리아 펜네시메상, 1993년 이탈리아 스칸노상, 1989년 야마모토 슈고로상, 1988년 이즈미쿄카문학상, 1987년 카이엔 신인문학상



타이라 아이린 (지은이) 

저자파일

 

신간알리미 신청

1983년 도쿄에서 태어났고, 메이지가쿠인대학 문학부를 졸업했다. 2007년 일본을 방문한 휴렌 박사를 만나 호오포노포노를 접하고, 생활의 모든 장면에서 실천하고 있다.

현재는 SITH 호오포노포노 아시아 사무국 홍보 담당으로 일본을 비롯해 아시아 각국의 강연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또 휴렌 박사와 KR여사에게 배운 자신의 체험을 공유하는 강연활동도 하면서 삶을 보다 풍요롭고 가치 있게 변화시키는 호오포노포노의 힘을 널리 알리는 데 힘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 들어봐요 호오포노포노』, 『호오포노포노 저니』 등이 있으며, 옮긴 책으로는 『호오포노포노 라이프』, 『예지의 물방울』 등이 있다.



김난주 (옮긴이) 


1987년 쇼와여자대학교에서 일본 근대문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고, 이후 오오쓰마여자대학교와 도쿄대학교에서 일본 근대문학을 연구했다. 현재 대표적인 일본 문학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며 다수의 일본 문학 및 베스트셀러 작품을 번역했다.

옮긴 책으로 무라카미 하루키의 『태엽 감는 새 연대기』, 『세계의 끝과 하드보일드 원더랜드』, 요시모토 바나나의 『키친』, 『하드보일드 하드럭』, 『주주』, 『서커스 나이트』, 『막다른 골목의 추억』 등과 『겐지 이야기』, 『모래의 여자』, 『기린의 날개』, 『박사가 사랑한 수식』 등이 있다.




미리보기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질문답변구매후기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