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환환상점 [문학동네]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환환상점 [문학동네]
소비자가 11,000원
판매가 9,900원
배송비 2,5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환환상점 [문학동네] 수량증가 수량감소 99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저자 저우야오핑|역자 류희정|다림 |2020.05.30

176쪽 143*210mm 229g ISBN : 9788961772341




책소개


무엇을 가지고 오든 꼭 필요한 것으로 바꾸어 주는 가게가 있다


“물물 교환은 아주 기묘한 거야.

그게 이야기라면 더욱 그렇고.”


어느 화창한 날, 좁은 골목길에서 우연히 만난 기묘하고 신기한 가게, 환환상점


“환환상점이라고?” 한가롭게 자전거 산책을 즐기기 좋아하는 저루이는 자전거를 타고 길을 나섰다. 그리고 그날, 우연히 어느 좁고 구불구불한 골목길 끝에서 환환상점의 푯말을 발견한다. 알 수 없는 힘에 이끌리듯 가게 안으로 들어서는 저루이. 그런데 가게 안의 물건 어디에도 가격표가 붙어 있지 않다. 두리번거리고 있는 저루이를 보고도 주인은 조용히 미소만 지어 보일 뿐 묵묵히 자기 할 일만 한다. 온갖 물건이 가득 차 있는 가게 안을 둘러보던 저루이는 가게 한 구석에서 책 한 권을 발견하게 되는데……. 이 책의 정체가 수상하다. 책에는 제목도 없고, 손으로 직접 만든 것처럼 만듦새도 엉성하다. 도대체 뭐하는 책이지?


그때 침묵을 지키고 있던 가게 주인이 말한다. “너도 그 책에 네 이야기를 남겨 보렴. 그럼 너도 다른 사람들의 이야기를 볼 수 있단다.”


작은 지우개 하나를 커다란 오븐으로 바꾸어 갈 수도 있는 이상한 가게, 환환상점. 그곳에 있는 아주 특별한 책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소년 소녀들의 가슴 따뜻한 감동 스토리. 환환상점에서는 내게 필요 없는 것이 네게 꼭 필요한 것이 되고, 네가 간직했던 추억이 내 인생의 소중한 해답이 되며, 네가 남긴 흔적이, 내가 털어놓은 비밀이 누구든 필요하면 교환해 갈 수 있는 잔잔한 위로가 된다.



사춘기의 슬픔과, 외로움과, 아픔과, 방황을 들고 오세요


당신이 원하는 것으로 교환해 드립니다


《환환상점》은 실제로 대만에 존재하는 어느 작은 가게를 모델로 탄생한 이야기다. 사람들이 안 쓰는 물건을 모아서 꼭 필요한 사람에게 나누어 주는 이 가게는 처음에는 단순히 물건을 교환하는 가게로 시작했지만 점차 사람과 사람 사이의 온기를 교환하는 가게로 바뀌게 된다. 사람들은 이 가게를 통해 필요한 물건을 나누고, 정과 고민을 나누면서 새로운 인간관계를 맺고 현실의 어려움을 이겨 나간다.




이 소설 《환환상점》의 주인공들 역시 마찬가지다. 갑자기 경제적으로 어려워진 친구를 둔 소녀에서부터, 말기 암을 앓는 동생을 간호하는 아이, 짝사랑하던 소년을 어느 날 미행하게 된 아이, 개를 무서워하는데 기차에서 시각 장애인 안내견과 마주친 아이 등 제각기 다른 사연을 가진 주인공들이 서로 환환상점의 책을 통해 자신의 이야기를 공유하게 된다. 이들의 이야기는 서로 완전히 떨어져 있는 것처럼 보이지만 자세히 살펴보면 결국 조금씩 연결되어 있고, 서로의 이야기 안에 나의 걱정과 고민을 해결해 줄 실마리가 들어 있다.


결국 그 누구든 환환상점으로 자신의 슬픔이나, 외로움이나, 아픔이나, 방황을 들고 오는 사람은 반드시 어떤 종류의 위로와 마주하게 되는 셈이다. 오직 필요한 것은 그것이 자신에게 필요한 위로인지 알아보는 눈뿐이다. 또한 작품 곳곳에서 등장하는 ‘공유하는 삶을 실천하는 사람들’, 또는 ‘남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하는 삶을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는 경쟁 사회 속에서 얼어붙은 우리들의 마음을 봄 향기처럼 따뜻하게 녹여 주기도 한다. 이 책을 읽는 독자들은 책을 손에서 놓는 그 순간까지 사람과 사람 사이의 따사로운 온기를 느끼며, 부드럽고 편안한 감동을 경험하게 될 것이다. 부디 이 책을 통해, 더 많은 독자들이 무거운 자신의 슬픔을 들고 환환상점으로 향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



저자소개


저자 : 저우야오핑


대만의 아동 문학가이자 동화 번역가다. 대만의 천주교보인대학(?仁大?, FU JEN CATHOLIC UNIVERSITY)에서 저널리즘을 공부했다. 대학 졸업 후, 대만 아동일보(兒童日報)에서 편집자로 일하기 시작하면서 출판계에 발을 디뎠다. 청소년 소설과 동화, 그림책 등 다양한 창작 활동을 통해 수많은 상을 받았다. 주요 저서로는 《타이베이 성(城)에 해가 지다》, 《내 이름은 희망》, 《마법의 돼지 코》, 《거인 푸푸》, 《종소리가 알려준 이야기》 등이 있다. 다수의 작품이 대만 초등학교에서 추천 도서로 선정되었으며, 《보물 땅 지키기 대작전》은 커자(客家)TV에서 영화로도 제작되었다.


역자 : 류희정


KAIST 산업공학과를 졸업한 뒤 회사 생활을 하다가 뒤늦게 번역가의 길로 들어섰다. 대만 국립사범대학에서 연수했고 현재 흥미로운 중국어권 책을 찾아 우리말로 옮기고 있다.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질문답변구매후기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