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Home
  2. 그림책

한밤의 정원사 New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한밤의 정원사
소비자가 15,000원
판매가 13,500원
배송비 4,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한밤의 정원사 수량증가 수량감소 135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RECOMMENDED PRODUCT

이 상품을 구매한 분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15개국에 수출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2016 파운더스 어워드, 페어런츠 초이스 어워드 수상작!

매일 아침 창밖에 마법이 펼쳐진다면?


어느 날, 창밖에 아름다운 부엉이 나무가 나타납니다. 너무 아름다워서 윌리엄은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그날부터 매일 밤이 지나면 고양이, 토끼, 새 등 새로운 나무 조각이 나타납니다. 도대체 어떻게 이런 마법이 펼쳐질까요? 앞으로 윌리엄에게는 어떤 기적이 일어날까요? 2016년 파운더스 어워드와 페어런츠 초이스 어워드 수상작이자 출간 즉시 15개국에 번역 출간된 화제의 그림책 『한밤의 정원사』입니다.


펜 형제의 화려한 데뷔작!

『한밤의 정원사』는 테리 펜과 에릭 펜 형제가 공동 작업으로 만들어 낸 첫 번째 그림책입니다. 어느 작은 마을에 일어난, 마법 같은 이야기를 섬세하고 아름다운 그림으로 표현했습니다. 특히 두 사람은 글과 그림을 따로 역할을 나누어 작업하지 않고, 함께 이야기를 고민하고 그림을 이어서 그렸습니다. 회색 빛깔이던 마을이 찬란하고 아름다운 마을로 변하는 모습은 정말 마법처럼 아름답습니다. 펜 형제는 정교하고 섬세한 아름다움으로 독자의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시각적 스토리텔링의 교본이라는 말에 절로 고개를 끄덕이게 되는, 화려하고 황홀한 그림책입니다.


외로운 소년에게 기적이 일어나다

윌리엄은 보육원에서 살고 있습니다. 윌리엄의 일상은 외롭고 무료합니다. 윌리엄은 혼자서 흙 바닥에 그림을 그립니다. 그러던 어느 날 아침, 창밖에 아름다운 부엉이 나무가 나타납니다. 너무 아름다워서 윌리엄은 눈을 뗄 수가 없습니다. 그날부터 매일 밤이 지나면 고양이, 토끼, 새 등 새로운 나무 조각이 나타납니다. 도대체 어떻게 이런 마법 같은 일이 생겼을까요? 앞으로 윌리엄에게는 어떤 기적이 일어날까요?


예술의 힘

예술은 사람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 아름다운 작품을 만들고, 감상하는 것이 왜 중요할까요? 펜 형제는 예술이 얼마나 놀라운 힘을 가지고 있는지를 그림으로 보여줍니다. 아름다운 나무 조각은 외로운 소년의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아무 빛깔 없이 지내던 마을 사람들은 모두 한데 모여 축제를 벌입니다. 누가 이런 기적을 만들어냈을까요? 예술은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고, 삶을 변화시킵니다. 『한밤의 정원사』는 독자들에게 기적을 선물하는 그림책입니다.




언론 서평


계속 마음속에 남아 맴도는 선물 같은 그림책. _퍼블리셔스 위클리(Publishers Weekly)


설렘과 기쁨을 아름다운 그림으로 엮어낸 즐거운 작품. _북리스트(Booklist, Starred Review)


공동체의 미덕과 창작의 아름다움을 축복하는 우아한 그림책. _스쿨 라이브러리 저널(School Library Journal)


어른의 사랑이 외로운 아이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잘 보여주는 작품. 눈이 너무나 즐거운 그림책. _키커스 리뷰(Kirkus Reviews)


이 책은 가장 훌륭한 시각적 스토리텔링의 표본이다. _쉘프 어웨어니스(Shelf Awareness)


예술이 얼마나 강력한 힘을 가지고 있는지 잘 보여주는 그림책이다. 흥미진진한 이야기 구조에 아름다운 그림이 더해져 독자의 시선을 사로잡아 버린다. _(The Bulletin of the Center for Children's Books)


저자 소개


글 그림 에릭 펜, 테리 펜

에릭과 테리는 형제 작가이자 일러스트레이터입니다. 에릭과 테리는 각각 하와이와 일리노이에서 태어났지만 모두 토론토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습니다. 동생인 에릭 펜은 온타리오 예술디자인 대학에서 일러스트레이션, 조소, 그리고 영화를 전공했으며 빈티지 자전거와 시계장치, 그리고 불가능한 꿈을 사랑합니다. 테리도 역시 온타리오 예술디자인 대학에서 미술을 전공했으며 주로 잉크를 사용하여 그림을 그리지만 디지털 기술도 활용하면서 전통적인 기법과 현대적인 기법을 모두 사용합니다. 한번 그림을 그리기 시작하면 몇 날 며칠을 꼬박 새우기도 합니다. 『한밤의 정원사』는 펜 형제가 함께 작업한 첫 그림책입니다. 두 사람 모두 토론토에 삽니다.


옮김 이순영

이순영은 도서출판 북극곰 대표이자 번역가입니다. 짝꿍 이루리와 함께 재미있고 아름다운 책을 만들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번역한 책으로는『북극곰』 『당신의 별자리』 『안돼!』 『똑똑해지는 약』 『공원을 헤엄치는 붉은 물고기』『곰아, 자니?』 『꾸다, 드디어 알을 낳다!』『우리집』 등 20여 편이 있습니다.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 질문답변 구매후기 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